쇼와 노스탤직과 변함없는 맛으로 계속 사랑받는 나고야의 노포 커피숍「콘파루」

쇼와 노스탤직과 변함없는 맛으로 계속 사랑받는 나고야의 노포 커피숍「콘파루」

나고야를 대표하는 커피숍 중 하나인 콤파루. 쇼와 22년의 창업 당시부터 변함없는 커피와 명물의 샌드위치를 찾아 많은 사람들이 방문하는 레트로한 순다방입니다.

현지 사람들은 물론, 멀리서 오는 팬도 많은 유명한 명점인데, 콤파루가 어떤 역사를 걸어와 어떤 고집을 가지고 있는지 잘 모르시는 분들도 많지 않을까 싶어요.

그래서 이번은 콤파루 오스 본점에 방문해, 사장님인 와카다 히데하루씨와 점장의 하리마 요시아키씨에게 이야기를 들었습니다.

쇼와 22년 창업
시작은 오스의 일각에서

컴팔 오스 본점

컴팔 오스 본점

콘파루, 오스 본점은 나고야 시영 지하철「가미마에즈역」8번 출구에서 도보 5분 정도 반쇼지의 북쪽에 있습니다.

컴팔 오스 본점

입구 옆에는 식품 샘플들이 늘어서, 옛널 향수를 느낍니다.

컴팔 오스 본점

차분한 조명의 점포 내는 벨벳 의자나 갈색의 테이블 등, 쇼와 레트로감이 넘치는 분위기를 풍기고 있습니다.

컴팔 오스 본점

취재시는 평일의 오전 중에도 불구하고, 혼자서 방문하는 단골 손님, 친구끼리, 상가에서 일하는 사람들 등, 다양한 손님으로 붐비고 있었습니다.

컴팔 오스 본점

사장·와카다씨의 아버지이기도 하는 창업자 사장님이 콘파루를 오픈한 것은 폐전 후 얼마 안된 쇼와 22년의 일. 전쟁으로 중국에 갔을 때「김춘」이란 번성하고 있는 음식점이 있었다고 합니다.일본에 돌아왔을 때 김춘처럼 번성되는 가게를 열고 싶다, 그런 소원을 담아 콘파루라고 이름을 지었다고 합니다.

와카다 씨:「우리 아버지는 전후 복원해서 지금의 국제센터역 근처에 있던 다방「모리나가 캔디 스토어」에 취직했습니다. 거기서 1년 정도 커피를 배운 후, 쇼와 22년에 독립해 오스에 있는 미용실의 일각을 빌려 커피숍을 시작했는데, 아주 인기를 끌었대요. 그래서 다음 해 쇼와 23년에 지금 장소로 옮겨, 처음에는 5평의 공간을 빌려 영업을 시작했더니, 모든 손님이 다 전원 따라 왔네요. 그 후, 점포를 확장해 쇼와 57년에 리모델링해서 현재에 이릅니다.」

컴팔 오스 본점

실내는 개조되어 있지만, 곳곳에 쇼와 20년대의 모습이 짙게 남아 있습니다. 의자는 개점 당초부터 천을 바꾸며 계속 사용하고 있다고 하네요. 바닥재도 당시의 것을 활용하고 있습니다.

그 중에서도 주목해주셨으면 하는 것이 점포 내 안쪽에 있는 푸른 타일 벽입니다. 사실 이 곳에는 작은 연못이 있어 이 타일을 깔고 있었답니다. 그것을 남기기 위해 벽면에 사용되고 있습니다.

리메이크한 벽으로부터 그 역사가 느껴집니다.

와카다씨 이야기로는 옛날에는 소프트 아이스크림을 만드는 기계나 열대어가 헤엄치는 수조가 있었다고 하네요. 지금과는 또 다른 분위기였나 보네요.

가게의 일각에는 핑크색 전화가 ......! 장식이라고 생각했는데, 10엔을 넣으면 현재도 제대로 사용할 수 있어요. 어린 아이한테는「이건 뭐야?」라고 질문을 자주 받는대요.

쇼와 30년대. 갓 개통된 지하상가에 잇달아 출점

콘파루의 컨셉은「메트로로 잇는다」. 나고야 시내에 9점포 전개하고 있고, 지하철의 역 근처나 지하상가에 가게들이 있습니다.

오스에서 개업한지 10년 뒤, 최초로 나고야역, 이어서 사카에에 진출, 고도 성장과 함께 지하상가에 점포를 늘려 갔습니다. 지하철이 개통된지 얼마 안된 쇼와 30년대는 아직 지하가라는 문화는 없었기 때문에 콘파루는 재빨리 지하에서 영업을 시작한 선구자였다고 할 수 있습니다.

나고야 시내에만 출점하는 것에도 이유가 있었습니다.

와카다 씨 :「고객에게 좋은 것을 제공하고 싶다는 게 아버지의 모토이기 때문에 품질 관리를 위해서였습니다. 입에 넣는 것은 속이지 못한다고 아버지에게 자주 들었어요.」

창업시 부터 변하지 않은 커피의 맛

핫 커피 420엔(부가세 포함)

콘파루에서 제공되는 커피는 깊이 있고 농후한 맛과 부드러운 감칠맛이 특징. 창업 당시부터 변함없는 한잔입니다.

매일 사장의 와카타씨가 가게를 돌면서 커피의 맛을 확인하고 상태를 봐서 블렌드나 로스팅을 조정하고 있다고 합니다. 이것은 창업 사장님 때부터 계속 계승되어 있습니다.

커피 콩은 독자적인 배합으로 브랜딩하고 있는데, 콩의 종류나 비율에 대해서는 대외비. 원래 창업 사장님과 와카다씨 밖에 몰랐다고 하고, 현재도 사장님이나 일부의 한정된 간부 밖에 모른다고 하네요.

학생 시절의 아르바이트를 포함해, 16년 정도 종사하고 있다는 점장 하리마씨이지만, 직원인데도 어디 산의 콩을 사용하고 있는지 전혀 모른다고 합니다. 공장에서 바로 분쇄한 콩이 점포에 배달되기 때문에 콩 자체를 거의 본 적이 없다고 하셨습니다.

아이스 커피 420엔(부가세 포함)

콘파루에서 아이스 커피를 주문하면, 이와 같이 데미타스 컵에 들어있는 커피와 얼음이 들어간 유리컵이 나옵니다. 그것을 자기가 직접 뜨거운 커피를 유리컵에 부어 아이스 커피를 만드는 것이 콘파루 스타일.

급속으로 냉각시키기에 산화되기 어렵고, 핫 커피 같은 풍미나 향기를 즐길 수 있습니다. 이것도 창업 당시부터 변하지 않은 부분입니다.

맛있게 잘 만드는 요령은 과감히 단번에 붓는 것. 얼음이 녹을 때 입에 들어갈 농도가 변하지 않도록 핫 커피보다 더 진하게 추출하고 있습니다.

기호에 따라 크림을 넣습니다. 이 크림은 첨가물을 첨가하지 않아 원유를 유지방 50% 이상으로 농축하여 만들어져 있습니다. 시판의 생크림보다 유지방분이 진하며 원가가 높기 때문에 다른 곳에서는 좀처럼 맛볼 수 없다고 합니다.

커피의 풍미와 크림이 서로 잘 어울려지는 부드러운 맛이었습니다.

명물 새우 후라이 샌드

콘파루의 샌드위치 메뉴는 전부 25종류 정도. 그 중에서도 새우 후라이 샌드는 나고야 명물로서도 유명해요. 본격적인 샌드위치 메뉴를 전개하기 시작한 것은 쇼와 35년. 개발 과정 등을 들었습니다.

와카다 씨:「창업 당초는 커피를 전문으로 하고 간단한 토스트나 샌드위치도 제공하고 있었습니다. 쇼와 33년 쯤, 나고야역에 샌드위치를 메인으로 한 커피숍을 출점하기 위해 코베의 레스토랑에서 근무하던 셰프를 스카우트해, 메뉴 개발을 시작하게 되었습니다.」

그 후 창업 사장님과 현재 사장, 공장장이 개발에 종사해, 수많은 샌드위치 메뉴를 낳았습니다. 새우 후라이 샌드가 탄생한 것은 쇼와 63년. 잠시 후, 연예인 타모리가「나고야라 하면 새우 후랴아다」라고 발언하여 TV나 잡지에 많이 나와 단숨에 인지도가 올랐다고 해요. .

새우 후라이 샌드 980엔(부가세 포함)

큰 새우 후라이 3개, 부드러운 계란과 양배추가 껴 있는 볼륨 만점의 샌드위치입니다. 수제 커틀릿 소스와 타르타르 소스가 속과 매치하고 배도 마음도 대만족이에요.

샌드위치는 주문을 받고 나서 모두 점포에서 수제로 만들고 있습니다. 안에 끼우는 소스나 드레싱 등도 자가제를 사용해, 맛과 안심・안전에 고집하고 있습니다.

참고로 소스 전반은 자사의 공장에서 만들고 있는데, 레시피는 기업 비밀. 어디의 빵을 사용하고 있는지도, 물론 대외비. 다만, 빵의 제조사는 콘파루를 위해 특별한 빵을 만들고 있다고, 가르쳐 주셨습니다.

새우 후라이 샌드 뿐이 아닌! 인기 메뉴들

점장 하리마씨에게 인기 메뉴를 들었습니다.

하리마 씨:「역시 새우 후라이 샌드를 필두로, 커틀릿 샌드와 믹스 샌드가 인기 많네요. 의외로 핫도크도 인기이며, 이쪽은 쇼와 30년에 탄생해 식사 메뉴 중에서 가장 오래된 메뉴일 거라고 생각됩니다.」

핫도크 400엔(부가세 포함)

옆에서 봐도 대단한 볼륨이군요. 재료는 심플하게 소시지와 양배추이지만, 제대로 밑간이 밴 양배추의 굽기와 빵의 푹신푹신한 느낌이 잘 맞아, 먹을 맛이 납니다.

샌드위치 메뉴는 모두 테이크 아웃이 가능합니다.

하루 영업 중 가장 활기찬 모닝 타임에는 음료 값에 +130엔으로 햄에그 토스트를 제공합니다.

크림 소다 550엔(부가세 포함)

젊은 사람들에게 인기있는 크림 소다. 「특별하지 않고, 정통 크림 소다입니다.」라고 하리마씨. 그 밖에도 카페 올레나 말차 우유 등도 인기입니다.

콘파루의 메뉴는 레시피나 외형 등은 탄생부터 전혀 바뀌지 않았다고 합니다. 진짜 쇼와 레트로를 맛볼 수 있어요.

「오스의 거리가 지금처럼 현지의 젊은이나 관광객이 방문하게 된 것은 약 20년 전. 그 전까지는 셔터를 닫은 가게들이 많아 동네 환경이 바뀌었지만「맛있는 것을 제공하고 싶다」는 스탠스를 바꾸지 않고 같은 스타일로 계속 가고 싶다.」고 와카다 사장님은 말해주셨습니다.

엄선된 메뉴들을 향수 분위기 속에서 만나보세요.

 

▼이쪽도 함께 체크!

Life Designs(라이프 디자인즈)

1970.01.01

 

시설 상세

【콘파루 오스 본점】
주소 : 나고야시 나카구 오스 3가 20-19
전화번호:052-241-3883
영업시간:8:00〜21:00(LO20:45)
정기 휴일 : 무휴

http://www.konparu.co.jp/

홋카이도 출신. 결혼을 계기로 삿포로⇒요코하마⇒효고⇒현재는 나고야 거주입니다. 나고야 시내의 기업에서 근무하면서, 라이터로서 활동중입니다. 취미는 사찰과 성 순회. 그 토지의 맛있는 것을 찾아 전국 각지에 나가는 것. 2011년부터 꽃꽂이를 배워 사범면허를 취득. 꽃이 있는 생활을 유의하고 있습니다. 도카이 지방의 생활에 도움이 되는 정보를 전하고 싶습니다.

추천 스팟